상단여백
HOME 뉴스 자치 행정
하남, 아시아-태평양 스티비상 2년 연속 금·은·동 수상22개국의 기업과 단체·공공기관 등의 경영업적 등을 평가해 시상

하남시(시장 오수봉)는 지난해 이어 2018 아시아-태평양 스티비 어워즈(Asia–Pacific Stevie Awards)에서도 3개 분야에서 각각 금·은·동상으로 선정 됐다고 3일 밝혔다.

스티비 어워즈는 ‘비즈니스 분야의 오스카상’이라 불리는 국제상으로, 아시아·태평양 22개국의 기업과 단체·공공기관 등의 경영업적 등을 평가해 시상하고 있다.

올해도 아시아 태평양 지역 14개국에서 8백여 편의 작품이 출품되었으며, 전 세계 50여명의 전문가가 이를 심사해 스티비상 수상자를 결정했다.

하남시는 시 공식 소셜미디어 ▲ ‘하남시가 전하는 청정이야기’가 콘텐츠 마케팅/브랜디드 에디토리얼 혁신상 분야에서 금상을 ▲ 공공정책 커뮤니케이션 혁신상 부문에서 동상을 수상했고, ▲ 정부 출판물 혁신상 분야에서 시정소식지 ‘청정하남’이 은상을 수상했다.

지난해는 출판물 혁신상 분야에서 ‘청정하남’이 금상을, 소셜미디어 활용 혁신상 분야와 공공서비스 커뮤니케이션 혁신상 분야에서 ‘하남시가 전하는 청정이야기’가 각각 은상과 동상을 수상한 바 있다.

한편, 시 공식 소셜미디어 ‘하남시가 전하는 청정이야기’는 올해 1월 말 개최된 ‘앤어워드(구. 대한민국 디지털 미디어 대상)’시상식에서 Public Services(공공서비스) 분야의 Winner로 선정되기도 했다.

2018 아시아 태평양 스티비 어워즈 시상식은 오는 6월 1일 홍콩에서 개최된다.

 

하광뉴스  hanam2020@naver.com

<저작권자 © 하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광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