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 복지
하남, 취약계층 폭염대비 긴급 대책 마련쉼터 경로당 129개소 연장개방 및 전기요금 지원 등 논의

하남시(시장 김상호)는 지난 3일 소관별 부서장 17명이 참석한 가운데 폭염 일수가 지속적으로 증가함에 따라 취약계층의 온열환자 발생 및 피해를 사전 예방하기 위한 ‘저소득 취약계층 대책점검 긴급회의’를 가졌다.

대책으로는 ▲폭염쉼터로 지정 운영하고 있는 경로당 129개소의 평일 및 주말 밤9시까지 개방 ▲경로당 운영비 및 전기요금 추가 지원 ▲시청사 구내식당을 오후 2시에서 6시까지 개방하여 쉼터로 이용 ▲시청 구내식당을 쉼터로 이용하는 취약계층에게 보건소 방문보건팀과 협업하여 이용자의 온열질환 등 혈압과 당뇨를 체크 ▲필요시 이용자들에게 적정한 건강프로그램을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연제찬 하남시 부시장은 “향후에도 폭염대비 및 쉼터 이용에 차질이 없도록 준비 할 것과 좀 더 세심한 관심을 가지고 지역 주민을 살필 것, 또한 폭염 주의사항 및 폭염쉼터 이용 관련 홍보를 철저히 할 것.”을 강조하였다.

 

하광뉴스  hanam2020@naver.com

<저작권자 © 하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광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