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자치 행정
위례도서관 “이용자 중심의 도서관 만든다”설계단계부터 지역주민 참여 적극 의견청취 반영

사업비 84억원 투입 연면적 2,200㎡ 규모, 내년 12월 완공 목표

하남시(시장 김상호)는 위례신도시 5호 근린공원 내에 건립될 위례도서관을 설계단계부터 지역주민을 참여시켜 의견을 청취함으로써 이용자 중심의 도서관을 만들겠다고 10일 밝혔다.

위례도서관은 지난해 12월 기본 및 실시설계에 착수해 오는 9월 설계를 완료할 계획이다.

이에, 시는 도서관의 주인이 될 지역주민의 의견을 설계에 적극 반영하기 위해 주민설명회 개최 등 다양한 채널을 통해 수렴해 나갈 방침이다.

시는 이를 위해 지난주 입주민 4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위례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첫 주민설명회를 개최하고 ▲ 위례도서관의 추진현황 및 향후 추진일정 ▲ 공간구성(안)에 대해 설명했다.

이날 주민들의 주요 의견으로는 ▲ 주차장 운영계획 ▲ 열람실 운영방안 ▲ 시니어 공간확보 ▲ 신재생에너지 ▲ 주변공원과의 연계 등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차미화 도서관장은“이번 주민설명회를 통해 나온 주민들의 다양한 목소리를 적극 반영, 남녀노소 누구나 편안하게 이용할 수 있는 시민 중심의 도서관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위례도서관의 건립을 위해 사업비 84억원을 투입하여 연면적 2,200㎡(660여 평)에 지상 3층 규모로 내년 12월 개관을 목표로 박차를 가하고 있다.

 

 

하광뉴스  hanam2020@naver.com

<저작권자 © 하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광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