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람들 사람들
양 보라매님 헌혈 400회 기록, 경기도 내 두 번째

대한적십자사봉사회 하남지구협의회(회장 안동분) 양 보라매 봉사자는 지난 18일 헌혈 400회를 기록했으며, 대한적십자사 서울 남부혈액원은
‘신장동 헌혈의 집’ 하남센터에서 기념증서 전달과 기념촬영을 실시했다.

이번 기념식에는 김상호 하남시장과 대한적십자사 봉사회 하남지구 회장 및‘초록하남’봉사자들이 함께 참석하여 400회 헌혈의 성과를 축하했다.
1회 헌혈량이 400ml인 점을 감안할 때 지금까지 헌혈한 혈액은 1.5L로 100개 분량에 이른다.
양 보라매 씨는“일상생활 속에서 작은 봉사를 실천하고 있을 뿐 이며 이웃과 정을 나누다 보면 나도 모르게 행복지수가 높아지고, 작은 것에 대한 소중함도 깨닫게 된다.”라며 몸이 허락하는 한 지금처럼 계속해서 헌혈과 봉사를 이어갈 계획이라 밝혔다.

김상호 하남시장은“적십자가 인도주의 정신을 적극 실천하는 봉사회가 되어줄 것을 당부하고, 특히 오늘 400회 헌혈 기록을 한 양 보라매 회원처럼 사랑을 몸소 실천하는 적십자가 있다는 것이 매우 자랑스럽다.”라고 격려했다.

대한적십자사봉사회 하남지구협의회에서는 전 회원이 일심 단결하여 생활이 어려운 시민 70가구에 주1회(매월 4회) 반찬을 만들어 나눠주고 저·소득 어르신을 위한 노인잔치, 단풍나들이 등 아름다운 적십자정신을 하남시 여기저기에 사랑과 희망으로 전파시키고 있다.

 

하광뉴스  hanam2020@naver.com

<저작권자 © 하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광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