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 경제
하남도시공사, 교산지구 참여비율 협의

 

3기 신도시인 교산지구에 지방공사의 참여 비율이 확정됨에 따라 하남도시공사가 사업시행자로의 적극 참여하게 되었다.

하남시는 그간 미사, 감일, 위례지구 등의 국책사업을 LH공사에서 단독으로 사업을 추진하여 지자체 및 주민의견 반영이 미흡하여 많은 민원이 발생하고 있었다.

이에 하남시에서는 교산신도시 발표 당시부터 지방공사의 참여를 정부에 건의하여 지난해 10. 15. 지구지정 시 경기도, 경기도시공사, 하남도시공사, LH공사가 공동사업시행자로 지정된바 있다.

국토부로부터 통보된 내용은 교산신도시는 지방공사가 35%의 비율로 참여하고 경기도에서 경기도시공사와 하남도시공사의 비율을 확정토록 했다.

하남시는 경기도와 협의 과정에서 하남도시공사의 참여 지분 확보와 함께 신도시 사업에 주도적인 역할 분담을 협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하광뉴스  hanam2020@naver.com

<저작권자 © 하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광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