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 경제
신도시(위례, 감일) 대중교통 이용 개선23일, 위례~학동역 연계 광역버스 9202번 운행(기존 시내버스 33번)

2월3일, 위례~감일~9호선보훈병원역~원도심연계 시내버스 38번 운행

하남시는 원도심(신장·덕풍)과 신도시(위례, 감일)을 연계하는 시내버스 30-1번을 다음달 3일부터 38번으로 변경 운행할 예정이라고 23일 밝혔다.

그동안 위례·감일 신도시 주민들은 원도심까지 가기위해 최소 1회 이상 환승이 필요하고 잠실역까지 경유해야 하는 불편을 겪어왔다.

이에 시는 기존 원도심~잠실역~중앙보훈병원~위례·감일 신도시~성남 은행동을 운행되던 시내버스 30-1번을 잠실역을 경유하지 않는 경로로 변경하여 38번 버스를 새롭게 운행할 계획이다.

이로 인해 위례·감일 신도시와 원도심 간 대중교통 통행시간이 대폭 개선될 전망이다.

또한, 위례신도시는 강남방면 기존 시내버스 33번을 23일부터 광역버스 9202번으로 전환하여 11대로 운행할 예정으로 대중교통의 서비스개선 및 운행 안정화를 도모할 방침이다..

이번 원도심~신도시 연계 버스운행 및 광역버스 9202번 전환은 위례신도시 입주민의 동의 및 버스 좌석 안정화를 위해 추진했으며, 특히 이 과정에서 시민에게 편리한 대중교통을 제공하기 위해 하남시와 국회의원, 시·도의원 및 지역의 정치인들이 힘을 합쳐 노력한 결과이다.

석승호 교통정책과장은“지역 주민간 대중교통 연계를 위한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시내버스 38번 및 광역버스 9202번 운행으로 주민의 대중교통 이용편의 증진 및 좌석 안정화에 이바지하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하광뉴스  hanam2020@naver.com

<저작권자 © 하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하광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